대구도시공사, 코로나 취약계층 선물 꾸러미 전달

[대구도시공사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대구도시공사는 사회공헌 활동인 ‘청아람 꾸러미 나눔 사업’으로 오는 29일까지 대구 서구청·동구청·북구청을 방문해 선물 꾸러미를 전달한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결식 아동·청소년을 위해 반찬을 제공하는 음식 꾸러미, 정보화 기기를 제공하는 교육 꾸러미, 홀몸 어르신과 장애인을 위해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담은 건강 꾸러미 등으로 구성됐다.

청아람 꾸러미 나눔 사업비는 1억5000여 만원에 이른다. 꾸러미에 담는 물품은 지역 내 사회적 경제 기업을 통해 구매했다.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많다”며 “이웃 사랑 실천 등 시민을 위한 공기업의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