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화사 ‘마리아’, 중국 QQ뮤직 차트 장악

[RBW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마마무 화화사가 지난달 발표한 신곡이 국내외에서 높은 인기를 모으며 차트를 장악하고 있다. 특히 중국에서 강력한 음원 파워를 발휘하고 있다.

소속사 RBW에 따르면 화사의 ‘마리아(Maria)’는 최근 중국 최대 음악 플랫폼인 QQ뮤직에서 종합 신곡 차트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급상승 차트, 한국 차트, 유행지수 차트, 음악 찾기 차트 부문 1위를 석권했다.

또한 ‘마리아’는 음원 재생 수만 1억을 돌파했고, 글로벌 음원 검색 서비스 샤잠 음원 종합 차트에서도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에 힘입어 ‘마리아’ 챌린지 역시 중국 틱톡에서만 조회수 8억 뷰를 넘겼고, 웨이보와 QQ뮤직 내 화사의 ‘마리아’가 트렌드 1위를 차지하며 막강한 화제성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중국 관영 CCTV 공식 웨이보 측이 외교부 신임 대변인 왕원빈 기자회견장을 보도하는 과정에서 BGM으로 ‘마리아’를 선곡하는 등 증국에서의 화사의 높은 인지도를 보여주고 있다.

화사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마리아’는 녹록지 않은 삶이지만 다시 일어나 한 발 한 발 내딛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발매 29일째인 현재에도 국내 음원차트 최상위권을 유지 중이며,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3주 연속 진입하는 등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