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상반기 2226억 순익…전년比16%↑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삼성카드는 28일 올 상반기 순이익이 2226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삼성카드의 당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수치로 삼성카드 관계자는 “고비용·저효율 마케팅 축소 등 '내실 경영'에 집중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삼성카드의 올해 상반기 총 취급고는 61조 281억원이다. 신용판매가 51조3727억원, 장단기 카드대출이 8조6153억원, 선불·체크카드가 5219억원 취급됐다. 할부리스 취급고는 5182억원으로 나타났다.

카드사업 취급고는 전년 동기 대비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수익성이 낮은 법인 구매카드 이용금액을 축소하면서 법인 신용판매 이용금액이 줄어든 결과로 풀이된다.

삼성카드의 30일 이상 연체율은 1.2%로 지난 분기와 동일한 수준이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