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대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수상

[헤럴드경제(화성)=박정규 기자] 수원대(총장 박철수)는 사제동행프로그램을 통해 참가한 ‘제21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전국 공모에서 일러스트 부문 금상, 은상, 동상을 포함해 총 24명의 학생이 특선 및 입선을 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여성가족부가 후원하고 ㈔국가보훈문화예술협회의 주체로 여성들의 잠재적인 예술적 창의 능력과 소질을 발굴하기 위해 개최됐다. 수원대 디자인학부 패션디자인 전공 학생들로 구성 된 사제동행팀은 우수한 실력을 바탕으로 일러스트 부문 금상, 은상, 동상을 수상했다. 총 24명의 학생이 특선과 입선으로 선정되며 수원대의 역량을 과시했다.

수원대 디자인학부 패션디자인전공 사제동행팀은 지난 4~7월 권지현 지도교수와 함께 디자인전공 학생들 진로와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해 관련 공모전에 작품을 제작해 응시했다. 사제동행 팀원들은 “수업 시간에 배운 다양한 이론들이 실제 작업에 활용돼 많은 도움이 됐다. 준비과정에서 많은 성취감을 느낄 수 있었다. 이번 공모전 참가와 수상의 경험을 통해 더 좋은 작품을 계획하고 제작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했다.

수원대 ‘사제동행프로그램’은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 교수와 학생 간의 상호작용을 활성화하고 연구능력 향상을 위해 전공과 취업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는 총 8개의 팀이 활동하고 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