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公, 경영평가 성과급 ‘온누리 상품권’ 지급

한국지역난방공사 전경.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한국지역난방노동조합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경제를 돕기 위해 전 직원의 경영평가 성과급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하는 것에 합의하였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온누리 상품권 지급은 노사가 함께 전국 19개 지사 설명회를 통해 전 직원의 동의를 받은 것으로 직급에 따라 최대 100만원까지 '19년도 경영평가 성과급을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한난 관계자는 “장기화 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의 고통을 분담하고자 전 직원이 함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상권에서 적극적 소비에 동참하고자 한다”고 했다.

한난 임원 9명 전원은 공기업 최초로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과 고통을 함께 나누고자 올해 연봉의 10% 수준인 약 9400만원을 코로나 19 지원 사업을 위해 반납했다. 한난 직원들도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지난 4월 급여의 일부를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받은 바 있다. 한난은 이번 온누리 상품권 지급 동참까지 합하면 약 10억원 상당의 재원으로 지역경제 살리기에 앞장서게 된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