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빈 커피도 요기요서 시켜먹자”

지난 28일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본사에서 박해웅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영업총괄 부사장(좌)과 감종철 커피빈코리아가 배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MOU를 체결했다. (사진=요기요)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커피빈 커피도 이제 배달로 편하게 먹을 수 있게 됐다.

요기요가 글로벌 커피 브랜드 커피빈코리아와 배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식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소재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본사에서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 커피빈코리아 감종철 상무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업무 협약을 통해 요기요 내 입점된 커피빈 매장에서 주문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고, 커피빈의 커피와 디저트를 집이나 사무실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특히 커피와 케익, 베이커리 등으로 구성된 ‘1인분 세트’부터 단체로 먹기 좋은 ‘회의실 세트’까지 딜리버리 세트를 구성해 메뉴 선택의 효율성을 높였다.

요기요와 커피빈은 현재 전국 102개 매장에서 딜리버리 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으며, 향후 배달 가능한 매장 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양사의 딜리버리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사진 리뷰 작성 시 휘낭시에 혹은 쿠키를 랜덤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에 있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