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머니GO로 공유킥보드 ‘씽씽’ 대여한다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국내 1위 공유 킥보드 서비스 '씽씽'이 티머니가 운영하는 통합 이동 서비스 플랫폼 ‘티머니GO’에 탑재된다.

피유엠피는 ‘티머니GO’에서 '씽씽'의 기기 위치를 조회하고, 대여와 반납이 가능하도록 연동하는 전략적 업무협약을 티머니와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올 가을부터 적용된다.

이용자는 ‘티머니GO’에서 공유 킥보드 ‘씽씽’을 찾고, 결제 및 대여를 할 수 있다. 통합 이동 플랫폼 ‘티머니GO’는 실시간 교통 수요에 따른 ‘맞춤 이동 경로’를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하철과 버스, 따릉이(서울시 공용자전거) 정보가 연동돼 있다.

대중교통을 포함해 경로 검색과 따릉이 대여소 찾기, 결제가 한 번에 가능하다. 여기에 공유 모빌리티 업계에서 처음으로, ‘씽씽’이 합류한 것. ‘씽씽’은 ‘티머니GO’ 뿐 아니라 다양한 교통수단 및 MaaS(서비스로서의 모빌리티)에서 사용 가능한 공개 플랫폼을 구축, 서비스를 확장 중이다.

권영인 피유엠피 전략총괄(CSO)은 "공유 킥보드가 시민의 주요 이동수단 중 하나로 온전히 인정 받았다는 의미”라며 "안전, 주차 등 공유 킥보드 업계에 대한 사회 문제 의식에 공감하고, 해결방안을 기민하게 대응하는 사업자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