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의 저력…‘마리아’ 국내외 차트 장악

[RBW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마마무 화사의 ‘마리아(Maria)’가 국내외 음원차트에서 저력을 발휘하고 있다.

우선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8월 1일 자)에 따르면 화사의 ‘마리아’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3위를 차지하며, 4주 연속 동 차트에 진입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특히 지난주 22위에서 13위로 급상승하는 등 발매 30일째인 지금까지도 뜨거운 인기를 과시해 ‘퀸 화사’의 저력을 뽐냈다.

또한 ‘마리아’는 지난 26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출연 없이 1위 트로피를 들어 올린 것은 물론, 현재에도 국내 음원 차트 최상위권에서 롱런을 이어가고 있다. 싹쓰리의 ‘다시 여기 바닷가’가 차트를 장악한 이후에도 멜론에선 그 뒤를 이어 2위를 유지하며 강세를 보이고 있다.

앞서 ‘마리아’는 발매 직후 22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를 기록, 특히 국내 여자 솔로 아티스트로는 처음으로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뿐만 아니라 중국 최대 음악 플랫폼 QQ뮤직에서 1억 스트리밍을 돌파했고, 글로벌 음원 검색 서비스 샤잠 음원 종합 차트 1위를 차지하며 전 세계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마리아’는 화사의 자작곡으로, 녹록지 않은 삶이지만 애틋한 나 자신을 위해 목 놓아 시원하게 울어버리고, 다시 일어나 한 발 한 발 내딛자고 다독여주는 노래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