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국내 첫 선

삼성전자가 서울신라호텔 야외 수영장 '어번 아일랜드'에 설치한 아웃도어용 라이프스타일 TV '더 테라스'. [삼성전자 제공]

[헤럴드경제 천예선 기자] 삼성전자는 아웃도어용 라이프스타일 TV ‘더 테라스’를 국내 처음으로 서울신라호텔 야외 수영장에 설치했다고 30일 밝혔다.

더 테라스는 주택의 야외 공간이나 레저 시설에 설치해 실외에서도 고화질 영상을 즐길 수 있도록 한 TV다. 지난 5월 북미에 첫 선을 보였으며 국내 시장에는 8월 중순에 공식 출시 예정이다.

서울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 키즈풀에 설치된 더 테라스는 QLED 4K 디스플레이와 IP55 등급의 방수·방진 기능을 채용해 고화질과 내구성을 갖췄다.

또한, 한낮의 강한 햇빛 아래서도 선명한 영상을 즐길 수 있도록 최대 4,000니트(Nit) 밝기(평균 2,000 니트), 눈부심 방지(Anti-reflection) 기술, 외부 환경에 따라 화면 밝기와 사운드를 최적화하는 ‘AI 컨트롤(AI Control)’기능 등을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더 테라스 사운드바’도 함께 설치해 방문객들이 3채널, 210W의 입체적이고 웅장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더 테라스로 연출한 어번 아일랜드 내 ‘키즈풀 시네마’에서는 7월 말부터 매일 어린이와 성인 모두 즐길 수 있는 인기 애니메이션 '무민 밸리'의 52개 에피소드를 상영할 예정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