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신규확진 어제 18명 …해외유입 11명·지역발생 7명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30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재난상황실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발언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0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8명 늘어 누적 1만4천269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유입이 11명으로, 지역발생 7명보다 많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