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직방 손 잡는다…전략적 MOU 체결

신한카드는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신한카드 본사에서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오른쪽)과 안성우 직방 대표(왼쪽)가 참석한 가운데제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신한카드 제공]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 신한카드는 부동산 플랫폼 ‘직방’과 전략적 제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직방은 부동산 중개 및 임대 등의 비즈니스를 진행하는 ‘프롭테크’ 기업이다. 프롭테크(Prop Tech)란 부동산(Property)과 기술(Technology)을 결합한 용어로 정보 기술을 결합한 부동산 서비스 산업을 의미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한카드는 우선적으로 카드 월세 납부서비스인 ‘My월세(마이월세)’를 직방에서 신청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개인간 부동산 임대차 거래에 신용카드 결제를 도입한 마이월세 서비스를 지난달 론칭했다. 계좌에 잔액이 없어도 카드로 월세를 납부하고 카드 결제일에 대금을 지불하는 식이다.

해당 서비스는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된 바 있다. 양사는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고, 향후 상호간의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협업 모델을 발굴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장기 협력 플랜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