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롯데슈퍼도 국산 농축산물 소비 활성화 나선다

[헤럴드경제=박재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계속 이어지며 농축산물 소비가 줄고 있다. 이에 유통업계가 농림축산식품부와 손잡고 농축산물 소비 촉진 행사를 진행한다.

GS리테일이 농림축산식품부와 손잡고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를 진행한다. [사진제공=GS리테일]

GS리테일은 GS25, GS더프레시, GS프레시몰 등 약 1만5000여 점포에서 국산 농축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캠페인을 이달 30일부터 9월29일까지 진행한다. 다음달 9일까지는 국산 농축산물 구입 시 기존 할인 혜택에서 20% 추가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을 발행한다. 이어 10일부터는 주차별로 농산, 축산, 양곡, 친환경 등의 주제로 쿠폰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쿠폰 적용 외에도 카드사 연계 할인 행사와 자체 비용을 사용한 매가 인하 행사 등을 통해 알뜰한 쇼핑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농산물 소비촉진 관련 홍보물 및 동영상을 온·오프라인에 비치하고 GS TV, 매장 BGM 송출 등을 통해 이용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롯데슈퍼도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진제공=롯데쇼핑]

롯데슈퍼도 3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엘포인트 회원이 롯데슈퍼에서 국산 농축산물을 구입하면 최대 1만원을 할인받는다. 롯데슈퍼는 한우 국거리/불고기(각 100g)와 한돈 삼겹살/목심(각 100g)을 기존 행사가보다 20% 저렴하게 판매한다.

제철 과일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햇사레 복숭아(3㎏/박스), 남원 춘향골 포도(1.5㎏/박스), 씨적은 수박(6㎏ 이상/통), 유명산지 진안 수박(7㎏ 이상/통) 등을 기존 행사가보다 20% 저렴한 값에 판매한다.

js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