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만 군위군수, ‘소보 공동후보지’ 신공항 유치 신청

김영만 군위군수가 31일 오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유치를 위한 신청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군위군 제공]

[헤럴드경제(군위)=김병진 기자]김영만 경북 군위군수가 31일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에 신공항 유치 신청을 했다.

군위군에 따르면 이날 오후 공동후보지(의성 비안·군위 소보) 내 관할 구역인 소보에 통합신공항을 유치하겠다는 신청서를 국방부에 제출했다.

앞서 지난 1월 의성군이 주민투표 후 비안에 유치를 신청한데 이어 이번에 군위군도 신청함에 따라 공동후보지에 대한 두 지자체의 신공항 유치 신청 절차가 끝이 났다.

앞으로 국방부 대구 군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 심의·의결 절차를 거치면 공동후보지는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지로 선정된다.

그동안 군위군은 우보 단독후보지를 고수해 왔으나 공동후보지 신청 시한을 하루 앞둔 지난 30일 조건부 유치 신청을 하기로 대구시, 경북도와 극적으로 합의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