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새물근린공원 리모델링

새물근린공원 타일벽화를 보고 있는 동백초 어린이들. [용인시 제공]

[헤럴드경제(용인)=지현우 기자] 용인시는 기흥구 동백동 657번지 일원 새물근린공원 재정비를 완료했다고 31일 밝혔다.

노후한 공원을 재정비 해 주민들의 공원 이용 편의를 높이고 주민 친화적인 공간으로 재탄생시킨 것이다. 시는 새물근린공원 2만3177㎡ 공간에 바닥분수 등 물놀이 시설을 설치하고 휴게공간을 확충하는 한편 트램폴린 등을 설치해 이색 놀이 공간도 만들었다.

인근 동백초교 2학년 학생 230명이 참여해 ‘나의 웃는 얼굴’을 주제로 그린 그림 타일로 벽화를 꾸미기에 참여했다. 한 어린이는 “직접 그린 그림이 벽화가 돼 정말 신기하고 앞으로 자주 놀러 오고 싶을 것 같다”고 했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벽화 꾸미기에 직접 참여해 주민들에게 의미있는 공간이 될 것 같다. 노후한 공원을 지속적으로 재정비해 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