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박 선호도 수입차 1위 ‘포드 익스플로러’…국산차 1위는?

현대 팰리세이드. [현대차 제공]

[헤럴드경제 정찬수 기자] ‘현대 팰리세이드’와 ‘포드 익스플로러’가 여름 차박(車泊)용 SUV(스포츠유틸리티차) 가운데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국내 최대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이 진행한 ‘이번 여름 차박 떠나고 싶은 SUV는?’ 설문에 따르면 국산차 중에선 ‘현대 팰리세이드’, 수입차 중에선 ‘포드 익스플로러’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이번 설문조사는 본격적인 휴가 시즌을 앞두고 비대면(언택트) 휴가로 거리 두기와 여행 모두를 즐길 수 있는 ‘차박’ 트렌드에 따라 기획됐다.

지난달 16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 설문조사에는 총 946명이 참여했다. 투표 대상 후보는 엔카닷컴에 등록된 국산 8종, 수입 11종의 인기 SUV로 이 중 최대 2개씩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설문조사 결과 국산차에선 ‘현대 팰리세이드’가 24.3%의 선택을 받았다. 2위는 ‘제네시스 GV80(21.5%)’, 3위는 ‘쉐보레 트래버스(17.4%)’, 4위와 5위는 ‘기아 모하비(14.4%)’와 ‘쏘렌토(9.6%)’가 각각 차지했다. 6위부터 8위는 ‘현대 싼타페(6.3%)’, ‘쌍용 G4렉스턴(4.3%)’, ‘르노삼성 QM6(2.2%)’ 순이다.

수입차에선 ‘포드 익스플로러’가 19.8%가 최상위에 이름을 올렸다. 2위는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이보크(17.6%)’, 3위는 ‘볼보 XC60(13.8%)’, 4위는 ‘벤츠 GLC클래스(12.3%)’가 차지했다. 5위와 6위는 ‘포르쉐 마칸(11.2%)’, ‘아우디 Q7(10.5%)’이 각각 차지했다. 7위부터 11위까지는 ‘BMW X4(5.3%)’, ‘캐딜락 XT5(4.4%)’, ‘폭스바겐 티구안(2.1%)’, ‘재규어 F-pace(1.8%)’, ‘렉서스 RX (1.2%)’였다.

포드 익스플로러. [포드코리아 제공]

1위를 차지한 ‘팰리세이드’를 선택한 응답자들은 넓은 실내와 연비, 가성비를 추천 이유로 꼽았다. ‘익스플로러’를 선택한 이유는 ‘캠퍼들이 많이 활용하는 차’였다. 의견을 종합해본 결과 대중적인 브랜드에 넓은 공간감과 패밀리카로도 적합한 대형차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 박홍규 본부장은 “최근 미디어 등을 통해 비대면 휴가로 캠핑 장비에 대한 부담도 줄일 수 있는 ‘차박’의 장점이 부각되면서 중고차 시장에서도 대형 SUV의 인기가 높은 추세”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선호도나 취향을 공유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