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한국간편결제진흥원, 농축산물 소비촉진 업무협약

[aT 제공]

[헤럴드경제=황해창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들을 위해 제로페이와 손잡고 농축산물 소비촉진 쿠폰행사에 나선다.

aT는 제로페이를 운영하는 한국간편경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과 30일 농축산물 소비촉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신선 농축산물 구입 시 소비자에게 제로페이로 할인혜택을 주는 등 우리 농축산물 소비촉진사업에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제로페이와 함께하는 행사는 9월 1일부터 진행되며, 전통시장·중소슈퍼, 직매장·생협매장, 지자체·공공기관 쇼핑몰 등 전국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국내산 농축산물을 구입한 소비자에게 구입액의 20%, 최대 1만원까지 제로페이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특히 제로페이는 소상공인의 결제수수료 부담을 줄이기 위해 민관이 합작해서 만든 모바일 간편결제서비스로, 소상공인 가맹점의 결제수수료가 면제되어 소비자와 소상공인들이 함께 윈-윈 할 수 있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농축산물 소비촉진행사인 ‘대한민국 농할갑시다’는 30일 대형마트, 민간 온라인쇼핑몰 등을 통해 시작되었으며, 각 유통사에서 소비자에게 할인권을 발행해 농축산물의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착한 소비를 돕는다.

aT 오정규 유통이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이번에 마련된 뜻깊은 캠페인을 통해 생산농가와 유통업체, 소비자들이 모두 활짝 웃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hchwa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