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서울 확진자 2명 추가 확인…감염경로 미상

헤럴드DB

[헤럴드경제] 서울시는 31일 오후 6시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추가로 확인돼 누계가 1천602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규로 파악된 환자 2명의 감염경로는 미상이다.

이날 서울 자치구들은 당일 확진자 발생 사례를 공개하지 않았다.

자치구별로 확진 사실이 이날 발표된 송파 99번(삼전동 거주), 은평구 64번(신사2동 거주), 강동 49번(천호3동 거주)은 모두 전날 확진된 사례가 뒤늦게 공개된 경우였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