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인간적인 AI 만든다”…스마일게이트, AI센터 설립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스마일게이트는 엔터테인먼트 산업에 특화된 AI 센터 ‘Smilegate.AI’를 설립했다고 3일 밝혔다.

Smilegate.AI는 ‘재미있는 AI’와 ‘인간적인 AI’의 핵심 기술 확보 및 실용화 가능한 혁신적 서비스의 지속적 발굴을 목표로 한다.

Smilegate.AI에서는 단순 정보 제공자 역할을 넘어서 재미와 감동을 통해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한다. 친구처럼 소통하는 ‘매력적이고 인간적인 AI’를 만들어 나가기 위한 시도를 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AI센터 설립에 이르기까지, 스마일게이트 그룹의 권혁빈 비전제시최고책임자(CVO)이자 창업자가 ‘스마일게이트표 AI’의 방향성을 구축하고 센터를 설립하는데 있어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우진 Smilegate.AI 센터장은 “Smilegate.AI는 인간처럼 감정을 표현하고 행동하며, 상대와 공감할 수 있고, 환경에 적응할 수 있는 종합적 인간화 AI 기술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 게임, 영화 등 스마일게이트의 핵심 사업 분야는 물론 다양한 이종 산업과의 연계를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