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건강보험 ‘The 간편한 유병장수’

삼성화재가 건강보험 ‘더(The) 간편한 유병장수’를 새로 출시했다.

이 상품은 ▷3개월내 입원·수술·재검사 필요소견 여부 ▷5년내 4대 질병(암, 뇌졸중, 협심증, 심근경색)의 진단·입원·수술 여부 등 2가지 질문에 답하면 가입이 가능하다. 2년 내 입원과 수술 여부까지 물었던 기존 삼성화재 유병자 보험상품보다 질문하는 항목이 줄었다.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등 3대 질병에 대한 진단비는 기본으로 보장한다. 최근 고객의 관심이 높은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암 직접치료 통원일당(상급종합병원), 3대 질병 중환자실 입원일당 등이 추가됐다.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으로 인한 수술이나 입원일당뿐만 아니라 골절, 화상, 깁스치료비 등 일상생활에서 자주 발행하는 각종 생활위험도 보장한다. ‘보험료 환급지원(페이백)’ 특약도 추가할 수 있다.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발생시 향후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해당 특약에 가입돼 있다면 기존에 납입한 보장보험료도 돌려 받을 수 있다.

기존에 판매해 온 유병자 대상 상품인 ‘유병장수 플러스’는 ‘간편한 유병장수’로, ‘유병장수 100 세 플러스’는 ‘간편한 유병장수 100 세’로 개선됐다. 이번 개정으로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암 직접 치료 통원일당(상급종합병원) 특약 등이 추가됐다. 중증폐렴과 인공관절치환수술 특약 등도 추가해 일반심사형 상품 수준으로 보장을 강화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한희라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