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18일부터 전체 어린이집 휴원 해제

인천광역시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감염 예방을 위해 지난 2월 27일부터 장기간 휴원에 들어갔던 인천 지역 어린이집이 다시 개원된다.

인천광역시는 오는 18일부터 관내 전체 어린이집 1957개소에 대해 서울시, 경기도와 동시에 휴원 명령을 해제한다고 3일 밝혔다.

앞서 보건복지부가 지난 6월 1일로 전국 단위의 어린이집 휴원을 해제했으나 수도권 3개 시·도는 강화된 수도권 방역 조치 시행에 따라 휴원을 연장한 바 있다.

다만 이번에 인천시 차원의 휴원 명령은 해제하지만 코로나19 감염 규모 및 발생 추이에 따라 지자체장 판단 아래 군구별로 휴원 또는 더욱 강화된 방역지침 시행은 가능하다.

조진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어린이집 관계자와 학부모도 안전하고 건강한 어린이집 상황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방역수칙 준수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gilbert@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