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코로나19 확산예방 시민운동 전개

코로나19 생활방역지키기 시민운동 참가자 모집 홍보문.

[헤럴드경제(군포)=지현우 기자] 군포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중심지에서 ‘생활방역지키기 시민운동’을 전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군포시 민관협력기구인 ‘군포시민행동’ 주관으로 오는 5일부터 9월 9일까지 매주 수요일 산본역 중심상가와 금정역 먹자골목, 군포역 일원 등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시는 오는 7일까지 군포시민을 대상으로 캠페인 참가자들을 모집한다. 참가신청은 1365 자원봉사 포털에서 접수하며 참가자는 자원봉사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김명필 자치행정과장은 “코로나19 지역확산 추세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시민들의 생활방역수칙 준수를 위한 사회분위기 조성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했다.

자세한 내용은 군포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군포시자원봉사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