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새 통합서비스 ‘Kare’ 출시

교보생명은 새로운 통합 고객서비스 애플리케이션 ‘Kare’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헬스케어 서비스부터 간편 보험금청구 등 인슈어테크 서비스까지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교보생명이 고객의 삶을 건강하고 든든하게 챙겨준다’는 취지다.

Kare는 건강증진·건강예측 서비스의 헬스케어 부문과 건강보장·보험금청구의 인슈어테크 부문, 게임 등 엔터테인먼트를 제공하는 ‘Fun+’로 구성됐다. 구글 플레이스토어 등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건강증진에서는 성별, 연령, 키, 몸무게 등 고객의 신체정보에 따라 목표걸음 수를 제시하는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목표 달성 시 축하 스탬프를 발급하고, 이를 포인트로 전환해 Kare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이벤트에 사용할 수 있다.

건강예측은 교보생명이 분당서울대병원과 공동 개발해 선보이는 서비스다. 알고리즘을 통해 건강상태, 심뇌혈관질환, 암, 치매 등 10여개 질환의 위험도를 예측하고, 맞춤형 건강관리 방안을 제시해준다. 향후 식단 및 만성질환 관리 등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또 고객이 최근 10년간 교보생명 헬스케어의원과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실시한 건강검진 데이터도 트래킹(Tracking)할 수 있다.

홍태화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