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필터’, 스포티파이 7000만 돌파…K팝 솔로 최단 기록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의 솔로곡이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K팝 최초 7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스포티파이에 따르면 지난 9일 방탄소년단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 (MAP OF THE SOUL : 7)’ 앨범에 수록된 솔로곡 ‘필터(Filter)’는 공개 170일 만에 스포티파이에서 7000만 스트리밍을 넘겼다. 이는 한국 남자 가수 솔로곡 중 최단 기록이다.

스포티파이에서 지민의 솔로곡들은 반응이 좋다. 먼저 ‘라이(Lie)’는 1억 900만, ‘세렌디피티 인트로 버전(Intro : Serendipity)’ 7500만, ‘세렌디피티 정식 풀버전(Serendipity Full Length Edition)’ 9300만, ‘필터(Filter)’가 7000만 스트리밍으로 총 3억4700만 스트리밍을 기록하고 있다.

연일 기록 행진 중인 ‘필터’는 지난 4일 발표된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7위에 올라 21주 연속 차트 인 기록을 세우며 방탄소년단 곡 중 최장 차트인 기록과 방탄소년단 솔로곡 중 최고 순위 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또한 유튜브 뮤직에서도 3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해 한국 솔로곡 중 최고 스트리밍 기록을 달성한 ‘필터’는 음원 다운로드의 메이저 플랫폼 아마존(Amazon)에서도 ‘2020 미국 아마존 베스트셀러 3위’를 기록했다.

지난달에는 2020 스포티파이 K팝 솔로곡 중 가장 높은 스트리밍 수를 기록했으며, 9일 기준 90개국 아이튠즈(iTunes)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1일 새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를 세계 최고 권위의 ‘2020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2020 MTV Video Music Awards)’에서 공개한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