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그룹, 신임 회장으로 송영숙 고문 추대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한미약품은 10일 송영숙 가현문화재단 이사장을 신임 한미약품그룹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밝혔다.

송 신임 회장은 고(故) 임성기 전 한미약품그룹 회장의 부인으로 2017년부터 한미약품 고문을 맡아왔다.

송 신임 회장은 임성기 전 회장의 유지를 받들어 현 경영진을 중심으로 중단 없이 계속 신약개발에 매진하고, 해외 파트너들과 지속적인 관계 증진을 통해 제약강국을 이루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iks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