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하다, 조용하다’…LG 천장형 선풍기 첫선

4계절 실내 공기 쾌적하게 유지
스마트폰·씽큐앱으로 원격 제어


LG전자가 11일 프리미엄 천장형 선풍기 ‘LG 실링팬’(사진)을 국내에 처음 출시했다. LG 실링팬은 큰 날개가 천천히 회전하는 천장형 선풍기다.

LG전자는 신제품에 듀얼윙과 혹등고래의 돌기 디자인을 적용했다. 듀얼윙은 큰 날개의 중심부에 별도의 투명하고 작은 날개가 달려 있는 구조다. 날개 중심부의 풍량을 높여 공기 순환을 강화하는 효과를 낸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돌기 디자인은 실링팬 날개가 돌면서 나는 소리를 줄여주는 데에 도움이 된다. 신제품의 최저 소음은 속삭일 때와 비슷한 25데시벨(dB) 수준이다.

LG 실링팬은 사계절 내내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해주는 것은 물론 냉난방 성능은 높이고 에너지 사용량을 낮춰준다.

사용 편의성도 장점이다. 무선인터넷(Wi-Fi) 기능을 탑재해 고객은 리모컨 없이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 있는 LG 씽큐(LG ThinQ) 앱을 사용해 원격으로 선풍기를 제어할 수 있다.

신제품의 가격은 설치비를 포함해 출하가 기준 51만원이다. 정세희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