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등록금 10% 코로나19 특별장학금 지급

경북대 본관 전경.[경북대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경북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학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등록금의 10%를 특별장학금으로 지급한다고 10일 밝혔다.

대상은 2020학년도 1학기에 등록금을 납부한 학부생이며 제적된 학생과 자퇴생, 휴학생, 대학원생은 제외된다.

지급액은 1학기에 학생이 실제 납부한 등록금의 10%며 상한액은 경북대 재학생 1인당 평균등록금 225만원의 10%인 22만 5000원이다.

2020학년도 2학기에 등록하는 학생은 등록금 고지서에 반영해 감면하고 8월 졸업생에게는 직접 지급한다.

2학기에 등록하지 않는 학생은 복학 시에 등록금을 감면한다.

경북대는 특별장학금 지급에 필요한 24억여원을 마련하기 위해 예산 절감 등의 자구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