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금감원장 “부동산 자금쏠림 심각”

윤석헌(사진) 금융감독원장은 시중은행들이 부동산 대출 규제를 충실히 이행중인지에 대한 감독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부동산 시장 과열 상태가 정부의 각종 정책 발표 이후에도 지속되자 감독권한을 활용해 시장 안정에 나서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윤 원장은 11일 오전 금감원 본원에서 열린 임원회의에서 “그동안 투기적 주택수요를 억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강화해 온 각종 대출규제가 금융회사 영업현장에서 철저히 준수되도록 감독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윤 원장은 이어 “최근 부동산시장 과열 등으로 가계대출 증가폭이 다시 확대되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고도 말했다. 아울러 윤 원장은 개인사업자대출, 법인대출, 사모펀드 등을 활용하여 대출규제를 우회하는 편법대출에 대해서도 감독상의 대응을 강화할 것을 당부 했다.

한편 윤 원장은 이날 금감원의 분쟁조정 기능과 관련 분쟁조정제도의 실효성 확보 차원에서 ‘편면적 구속력’을 도입하는 방안 마련에도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홍석희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