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상반기 당기순익 56.8%↑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 메리츠화재의 올해 상반기 실적이 대폭 증가했다.

12일 공시에 따르면 메리츠화재의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2134억원을 전년 동기(1361억원) 대비 56.8% 성장했다. 상반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4조4822억과 2974억으로 전년 대비 각각 16.1%와 58.1% 증가했다.

반면 손해율과 사업비율을 더한 합산비율은 상반기 106.9%로 전년 동기(108.1%)보다 1.2% 낮아지며 보험영업효율이 개선됐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지속적인 매출 성장과 합산비율 개선을 통해 당기순이익이 성장했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