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50플러스재단, 온라인 독서문화축제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중장년에게 책 읽는 즐거움을 알리고 자기계발을 위한 독서문화를 확산하기위해 50+세대와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북적북적 캠페인’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코로나19 상황 속에 개최되는 이번 ‘북적북적 캠페인’은 안전한 진행을위해 비대면 독서문화축제로 개최된다.

8월부터 10월까지 ‘원 북 캠페인’(8월), ‘북 나들이’(9월), ‘원 북 콘서트’(10월)와 ‘구로 책 축제’(10월)로 나뉘어 50+세대가 다양하게 독서를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담아 진행된다.

이번 캠페인은 50+세대와 시민들이 참여해 올해의 인생 책을 선정하고함께 나누는 ‘원 북 캠페인’부터 시작된다.

12일부터 31일까지 올해의 책으로 선정할 ‘원 북’ 후보를 추천하는 ‘아무책챌린지’를 진행한다. 50+포털을 통해누구나 참여할수 있고 추첨을 통해 ‘원 북’ 또는 커피쿠폰을 제공한다.

이어 9월에는 책을 읽고 기록하고 즐기는 ‘북 나들이’ 행사가, 10월에는 유튜브 라이브 ‘원 북 콘서트’와 구로책축제 프로그램이 온라인으로진행될 예정이다.

‘북적북적 캠페인’은 책을 사랑하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방법은 50+포털(www.50plu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영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는 “요즘처럼 슬기로운 거리두기가필요한 시점에서 독서는 50+세대 뿐 아니라 모두에게 최적의 취미이자 놀이가 될 수 있다”며 “50+세대와 지역주민이 함께 책을 매개로다양한 즐거움과 가치를 나누는 이번 행사가 새로운 50+세대 문화를더욱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jycaf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