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청소년재단 ‘청년 덕후단 운영

성남청소년재단 전경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성남시청소년재단(대표 진미석)에서는 오는 18일까지 특정 분야(사진, 공예, 댄스, IT, 스포츠 등)에 마니아 이상 열정과 전문성을 가진 만19~34세 이하 청년들의 조직인 ‘청년 덕후단’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청년 덕후단’ 글로벌IT기업 NHN과 함께 하는 성남시청소년재단의 CSR사업(사회공헌활동)이자, 충분한 여가활동을 즐기기 어려운 청소년과 청소년 관련 기관을 대상으로 한 멘토링 프로그램 청년 덕후생활을 비대면 온·오프라인으로 직접 진행하게 된다. 참여 청년들에게 본인의 재능이 청소년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성장에 긍정적 요소로 작용하는 과정을 경험한다. 사회구성원 소속감과 성취감을 느낄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예정이다.

성남시청소년재단 관계자는 “청년의 재능을 지지하고 응원하는 청년 덕후단 활동 기회를 마련해 여가 시간 불충분과 학업 스트레스로 심신이 지친 청소년들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