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앤비 뮤지션 다희, 새 싱글 ‘위’ 발표

다희 [크래프트앤준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새로운 고막여친이 등장했다. 부드러운 음색의 신예 싱어송라이터 다희가 새 싱글로 출사표를 던졌다.

레이블 크래프트앤준은 알앤비(R&B) 싱어송라이터 다희가 11일 새 싱글 ‘위(WE)’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싱글은 지난 2월 발표한 첫 번째 싱글 ‘LUH!’ 이후 두 번째로 선보이는 싱글이다. 이번 곡에선 ‘LUH!’에서 한 차례 호흡을 맞췄던 쏠(SOLE)이 다시 한번 피처링에 참여했다.

크래프트앤준 관계자는 “‘위’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하고 싶다는 내용의 알앤비 곡”이라며 “상반되는 음색의 두 아티스트가 주고 받는 화음은 듣는 이들에게 밝고 행복한 기분을 전달한다”고 소개했다.

최근 다희는 반주 없이 허밍으로 즉흥 춤을 추는 모습을 담은 티저를 공개, 원곡에 대한 기대를 높이기도 했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