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바주스, RTD주스 론칭…“300억 착즙주스 시장 공략”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생과일 음료 브랜드 잠바주스는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 RTD(Ready to Drink) 주스를 론칭한다고 12일 밝혔다.

잠바주스가 본사인 미국을 제외하고 5개 진출국가 중 RTD 음료를 선보인 건 한국이 처음이다.

이번 RTD 음료 출시로 매장 매출을 증대하는 것은 물론, 새로운 유통채널로 시장을 확대해간다는 계획이다.

잠바주스의 RTD 주스는 열을 가하지 않고 물의 높은 압력으로 균을 제거하는 초고압 살균 방식(HPP)을 적용했다. 따라서 신선한 과일 본연의 맛과 영양을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잠바주스 RTD 음료 제품 이미지 [제공=SPC그룹]

이번에 선보인 RTD 4종은 ▷사과, 비트, 당근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한 ‘ABC 클린(250㎖ 4800원)’ ▷열대과일 특유의 풍미를 자랑하는 패션후르츠와 구아바에 오렌지를 더한 ‘POG 패션(250㎖ 4800원)’ ▷쌉싸름하고 상큼한 자몽과 고당도 오렌지가 어우러진 ‘뷰티풀 오렌지(250㎖ 4800원)’ ▷사과와 샐러리, 시금치가 균형감있게 조화를 이룬 ‘그린 마인드(250㎖ 4800원)’ 등이다.

잠바주스 RTD주스는 잠바주스 매장을 포함해 파스쿠찌 매장, 파리바게뜨 직영점, 파리크라상, 리나스 등 SPC그룹 주요 브랜드 매장에서 판매한다. 또한 8월 중 SSG닷컴, 쿠팡 등 온라인 쇼핑몰에도 입점해 새벽배송을 시작하는 등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잠바주스 관계자는 “잠바주스의 신선하고 품질 좋은 주스를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RTD 음료를 출시하게 됐다”며, “향후, 새로운 조합의 주스와 RTD 선물세트 등 다양한 제품을 추가로 선보이고, 판매처를 지속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a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