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2분기 영업익 전년대비 58.6%↑

KT 지니뮤직[지니뮤직]

[헤럴드경제=김민지 기자] 지니뮤직은 올해 2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618억원, 3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58.6% 성장해 2분기 기준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9.7% 성장했다.

상반기 전체 매출도 1223억원, 영업이익 52억원을 기록, 전년 동기대비 각각 13.6%, 17.6% 증가하며 선방했다.

실적 향상에 영향을 준 해외 음원유통 매출은 전년 상반기보다 110% 증가한 85억원을 달성했다. 지니뮤직은 중국 텐센트, 푸가 등과 해외음원유통 계약을 맺고 세계 50여개국 음악플랫폼에 K-POP음원을 공급하고 있다.

지니플랫폼 통합효과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지난해 엠넷닷컴, 올레뮤직 등과 서비스통합을 완료한 후 비용 효율화를 통해 중복비용을 최소화했다. 또한 지니뮤직은 IBK 등으로 제휴판매채널을 확대하고, 저가 프로모션을 지양해 가입자당 평균매출(ARPU)을 증가했다.

박정수 지니뮤직 경영기획실장은 “하반기에는 주주사 CJ ENM과 음원유통마케팅을 더욱 강화하고 신규단말기출시에 맞춰 KT, LG유플러스 부가음악상품 스프레드확대를 강력히 추진할 것”이며 “글로벌 플랫폼과 음원유통업체와의 사업제휴를 통해 글로벌 음원 유통성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jakmee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