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러시아, 세계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등록”

[로이터]

[헤럴드경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러시아가 세계 최초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공식 등록했다고 밝혔다.

11일(현지시간) 현지 매체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원격 내각회의에서 “오늘 아침 세계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백신이 등록됐다”면서 “그것은 상당히 효율적이며 지속적인 면역을 형성한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백신이 필요한 모든 검증 절차를 거쳤다고 덧붙였다.

푸틴 대통령이 언급한 백신은 현지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가 국방부 산하 제48 중앙과학연구소와 공동 개발한 백신으로 보인다.

해당 백신은 지난달 중순 모스크바의 세체노프 의대와 부르덴코 군사병원에서 각각 38명씩의 자원자를 대상으로 한 1차 임상 시험을 마무리하고 이후 2차 임상 시험이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으나 자세한 내용이 공개되지는 않았다.

백신이 등록 절차를 마무리 지으면서 조만간 양산이 시작, 일반인을 대상으로한 접종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