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수해복구 성금 5억원 기탁

구자열 LS그룹 회장. [LS 제공]

[헤럴드경제 김현일 기자] LS그룹이 12일 집중호우 피해 복구 지원금으로 5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LS의 기탁금은 경기도 안성시 등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지역사회의 빠른 복구와 이재민 지원 등에 주로 사용될 예정이다.

LS그룹 관계자는 “기업 시민으로서 지역사회의 어려움 극복을 위해 힘을 모아야 할 때“라며 “이례적인 폭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joz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