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 올해 하반기 신규직원 465명 채용

[헤럴드경제=김대우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채용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공단의 직무역량에 맞는 전문성 있는 신규직원 465명을 채용한다고 13일 밝혔다.

건보공단 2020년 하반기 채용공고 시안 [건보공단 제공]

채용인원 465명(행정직 137명, 건강직 178명, 요양직 25명, 전산직 5명) 중 일반은 345명, 사회형평적 채용(고졸 70명, 국가유공자 50명)을 확대해 12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하반기 채용에는 사회배려계층인 한부모가정, 북한이탈주민까지 우대가점 대상을 확대했다. 채용 지원서 온라인 접수는 이날부터 27일까지이며, 이후 서류심사, 필기, 면접시험을 거쳐 선발된 최종합격자는 12월에 임용될 예정이다.

모집지역은 상반기 채용과 동일하게 14개 지역이며, 근무조건은 모집지역 5년 이상 근무(이후 해당 지원지역 관할 지역본부내 근무)로 지원자는 본인의 생활권을 고려해 지원해야 한다.

공단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에 대비해 상반기 신규직원 채용을 안전하게 치른 경험을 바탕으로 고사장 사전사후방역은 물론 마스크 착용, 발열확인 등 철저한 안전대책방안을 수립해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dewki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