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노래방서 50대 남녀 3명 숨져…경찰 수사 착수

경찰 로고.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울산)=윤정희 기자] 13일 새벽 시간대 울산의 한 노래방에서 남녀 3명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이들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숨졌다. 경찰은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50분께 울산 남구의 한 노래방에서 업주인 50대 여성 1명과 50대 남성 2명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이 중 남성 1명은 노래방 밖 건물 계단에서, 나머지 2명은 노래방 안에서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었다. 이들은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남성 1명이 2명을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이들의 관계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gn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