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화산동, 경기 행복마을 관리소 개소

화산동 행복마을관리소 개소식. [화성시 제공]

[헤럴드경제(화성)=지현우 기자] 화성시는 ‘화산동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행복마을관리소는 구도심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주민 밀착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돕고자 마련됐다. 화산동행정복지센터 2층에 조성됐다. 마을지킴이 8명과 사무원 2명이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2교대로 근무하면서 ▷마을 순찰 ▷여성 및 아동 안심귀가 ▷취약계층 간단 집수리 ▷공구 대여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지역 주민과 사회단체 등이 포함된 운영위원회를 통해 마을에 활기를 불어넣을 계획이다. 신흥범 화산동장은 “이웃들이 편하게 드나들 수 있는 공간이자 마을에 행복을 가져다주는 공간이 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