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상반기 순이익 15.1% ↑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동양생명은 올 상반기 전년동기 대비 15.1% 증가한 854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4일 공시했다.

올 상반기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5.6% 증가한 3조2692억원, 영업이익은 21.0% 증가한 1,088억원을 기록했다.

보장성 보험 중심으로 수입보험료도 증가했다. 동양생명은 올 상반기 2조5181억원의 수입보험료를 거뒀으며, 이 중 보장성은 1조1529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7.7% 확대됐다. APE(연납화 보험료)는 총 4600억원을 거뒀으며, 이 중 보장성 APE는 2701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3.3% 증가했다.

총자산은 전년동기 대비 5.2% 증가한 34조6731억원, 운용자산은 5.4% 증가한 30조955억원을 기록했다. RBC비율은 217.3%였다.

다만, 2분기만 보면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 2분기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37.5% 낮아진 217억7400만원을 보였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 확대’ 원칙 아래 보장성 중심의 영업전략을 지속하면서 리스크 관리와 수익성 제고를 통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th5@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