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아이린&슬기, 미국 타임지 행사서 특별 공연

아이린 & 슬기 [SM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소그룹) 아이린&슬기가 미국 타임지가 주최하는 대담 행사에 초청받았다. 이 행사에 초청받은 유일한 공연자다.

13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들은 오는 18일 오후 6시 온라인으로 중계되는 ‘타임100 톡스’ 행사에 유일한 공연자로 참여한다.

‘타임100 톡스’는 타임지가 각 분야의 리더들과 글로벌 문제의 해결책을 논의하는 대담 시리즈다. 이번에는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줄리아 길라드 전 호주 총리, 영화배우 겸 유엔개발계획(UNDP) 친선대사 양자경 등이 참석한다.

아이린&슬기는 대담자들의 토론이 끝난 후 미니 1집 타이틀곡 ‘몬스터’(Monster)로 클로징 무대를 꾸민다.

레드벨벳 첫 유닛인 이들은 지난달 발표한 데뷔앨범으로 세계 50개국에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정상에 올랐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