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수원여성회, 시민 대상 성인지 교육 ‘맞손’

수원시와 수원여성회는 시민 대상 성인지 교육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수원시 제공]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시와 수원여성회가 ‘찾아가는 성인지 교육’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원시와 수원여성회가 44개 동 주민 대상 ‘찾아가는 성인지(性認知) 교육’ 추진을 위한 강의안 공동 개발, 전문·시민 강사 교류 등 협력을 약속했다. 업무협약은 이날 오후 5시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서경보 수원시 복지여성국장, 조영숙 수원여성회 대표 등 양 기관 관계자 11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됐다.

협약내용은 ▷시민 대상 성인지 교육 프로그램 추진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 연계 ▷성인지 교육에 효과적인 강의안 공동 개발 ▷시민 대상 교육 사업 안내·홍보 ▷이 밖에 양 기관 교육 수요에 부합하는 성평등 교육 관련 사업 제안 등이다.

수원여성회는 지난 1989년 창립한 지역여성단체로 지역사회에서 성평등 의식 등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교육 활동을 전개하며 성평등 전문 강사들이 소속된 성평등교육센터를 운영 중이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