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광복절 축하성명…“한미동맹의 힘, 파트너십 지속 기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13일(현지시간) 한국의 8·15 광복절을 축하하는 메시지를 내고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국무장관 명의로 성명을 내고 “한국의 국경일에 즈음해 미국 정부와 국민을 대신해 한국과 모든 곳의 한국인에게 최고의 축사을 전한다”며 “우리 동맹의 지속적 힘은 인도태평양 지역과 전 세계에서 민주주의, 번영, 자유를 증진하는 힘”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두 나라 간 강력한 유대를 이루면서 국제적 도전과제에 맞설 때 협력의 기초를 형성한 공통의 가치, 국민 간 연대, 오랜 우정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을 향해선 “나는 평화로운 국경일을 보내기를 희망하며 우리의 파트너십이 지속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mkka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