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이강섭 신임 법제처장,실무 속속 꿰고 있는 법제통

이강섭 신임 법제처장 [연합]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신임 법제처장으로 내정한 이강섭 법제처 차장은 법제 실무 전반을 꿰고 있는 정통 법제통이다.

경기도 평택 출생으로 서울 양정고와 연세대 경영학과를 나와 행정고시 31회로 공직에 발을 들인 후 법제처에서만 근무했다. 법제처 혁신인사기획관부터 법령해석국장, 경제법제국장, 사회문화법제국장 등 요직을 거쳐 업무 전반에 두루 정통하다.

문재인 대통령이 '정부 내 최고 유권해석 기구'라며 법제처 역할 강화를 강조하는 가운데 '법제처 업무는 모르는 게 없다'는 이 내정자가 적임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국회 사무처 법제실과 헌법재판소 헌법연구관으로 파견 근무를 하기도 해 행정뿐 아니라 입법 업무 전반에도 밝다.

조직 내부에선 선이 굵으면서도 꼼꼼한 업무 스타일로 정평이 나 동료들의 신망이 두텁다. 미국 뉴욕주와 뉴저지주 변호사 자격증을 갖고 있다.

배우자 한송이(51)씨와 1녀.

▷경기 평택(56) ▷서울 양정고 ▷연세대 경영학과 ▷서울대 대학원 행정학과 ▷미국 시라큐스대 행정학 석사·법학 박사 ▷행정고시 31회 ▷법제처 혁신인사기획관·사회문화법제국장·경제법제국장·법령해석국장 ▷헌법재판소 헌법연구관 파견 ▷국회사무처 법제실 파견 ▷법제처 차장

oskymo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