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진안동, 취약계층 ‘방충망 출입문’ 재능기부

진안동 맞춤형복지팀과 두루살기 회원은 주거취약계층 7가구에 방충망 출입문을 시공했다. [화성시 제공]

[헤럴드경제(화성)=지현우 기자] 화성시 진안동이 사회적협동조합 두루살기와 함께 ‘Let 美 Home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사업’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렛미홈은 자원봉사단체와 연계해 주거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집 내부 청소와 소독, 방충망 설치 등을 지원함으로써 주거환경 개선과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하는 진안동 특화사업이다. 진안동 맞춤형복지팀과 두루살기 회원 4명은 지난 11~13일까지 독거노인 등 주거취약계층 7가구에 방충망 출입문을 시공했다.

다가구나 복도식 아파트와 같이 환기에 취약한 주거공간에 방충망 출입문을 시공함으로써 해충피해 없이 여름철 무더위를 이길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강희권 사회적 협동조합 두루살기 대표는 “진안동에 거주하시는 주민들의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바뀔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활동을 할 계획이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