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트러스트 그룹, 페이스북 팔로워 25만 돌파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JT캐피탈·JT친애저축은행·JT저축은행 등으로 구성된 J트러스트 그룹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 팔로워가 증가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고객과의 비대면 소통을 강화했기 때문이다.

J트러스트 그룹의 계열사 JT친애저축은행이 운영하는 공식 페이스북 팔로워 수는 최근 25만명을 돌파했고, J트러스트 그룹의 ‘점프업TV’ 유튜브 채널은 오픈 4개월만에 누적 조회 수 13만회를 넘어섰다.

JT친애저축은행은 지난 2016년 페이스북을 개설한 후 팔로워 수가 꾸준히 늘어 8월 현재 팔로워 수 25만9천여명을 확보하고 있다. 금융 상식부터 J트러스트 그룹이 업계 최초로 진행하고 있는 반려견 마케팅과 관련된 콘텐츠까지 제공했다.

이와 함께 JT친애저축은행과 JT저축은행이 지난 4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 ‘점프업TV’ 오픈 4개월 만에 8월 초 누적 조회 수 13만회를 돌파했다. ‘4050 남성이 가장의 책임을 다 하느라 하지 못했던 로망을 실현하는 도전 버라이어티’를 테마로 잡았다.

J트러스트 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접촉이 줄어드는 상황에서 SNS 플랫폼을 통해 고객과 거리를 좁히고, 기업 브랜드를 알리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감동과 재미를 줄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th5@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