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정보문화진흥원-음실련, 지역뮤지션 음악활동 지원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와 강원정보문화진흥원이 지역 뮤지션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강원정보문화진흥원과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가 지역 음악실연자(뮤지션) 권리 보호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5일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에 따르면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음악산업 발전 및 지역뮤지션 권리 보호를 위한 뮤지션 교육 및 정보제공에 협력한다. 강원정보문화진흥원 산하의 강원음악창작소에서 배출한 지역 뮤지션들의 창작활동 지원 및 음실련 회원가입 연계, 음반에 대한 유통활성화 지원 등 다양한 업무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흥성 강원정보문화진흥원 원장은 “음실련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한 다양한 음악창작 및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자 하며, 나아가 음악 및 문화산업의 발전에 널리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원용 음실련 회장은 “강원음악창작소를 통해 앞으로 배출될 실력있는 뮤지션들의 음악이 지역의 한계를 넘어 전 세계에서 널리 이용되도록 음실련이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