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부 “서울·경기 주민, 2주간 가급적 타 지역 가지 말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명달리마을회관에 설치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15일 오후 주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연합]

[속보] "서울·경기 주민, 2주간은 가급적 타 지역 이동하지 말아달라"

(끝)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