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수교 보행자 다시 통제…영동1교 하부 차량제한

14일 오전 차량들이 잠수교로 통행 중이다.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서울 등 수도권에 호우주의보가 발령되고 한강 수위가 상승하면서 잠수교 보행자 통행이 15일 오전 다시 통제되고 있다.

이날 오전 8시 30분 기준 잠수교 수위는 5.65m로, 차량 제한 기준 (6.2m 이상)에는 못 미치지만 보행자 제한 기준(5.5m 이상)을 넘어섰다.

앞서 잠수교는 중부지방 집중호우로 한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역대 최장 기간인 12일째 통제됐다가 지난 13일 밤 개통됐다.

서울의 주요 도로 구간 중 오전 8시 30분 기준으로 양재천교 하부도로, 영동1교 하부도로가 양방향 통제되고 있다.

아울러 양재천, 여의천, 홍제천, 도림천 등 19개 하천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