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인천2배송캠프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없어”

서울 종로구의 한 건물 앞에서 쿠팡 관계자가 택배 배송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 쿠팡은 지난 1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한 인천 2배송캠프에 추가 확진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16일 밝혔다.

쿠팡은 “방역 당국이 인천 2배송캠프에 대해 역학조사를 진행한 결과, 밀접접촉자는 한 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예방 차원에서 검사를 권고받은 3명도 검사 결과 전원 음성”이라고 전했다.

이에 따라 쿠팡은 보건당국과의 협의 후 이날부터 인천2배송캠프를 재가동했다.

쿠팡은 지난 15일 인천2배송캠프를 방문한 플렉스(자신의 차량으로 배달 아르바이트를 하는 일반인)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는 통보를 받고 센터를 폐쇄하고, 추가 방역을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