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682개 유흥업소 집합 금지·시설 폐쇄 조치

[헤럴드경제] 광주시가 16일 오후 7시부터 오는 25일 자정까지 유흥주점, 클럽 등 682개 유흥업소에 집합금지 행정조치를 발동한다. 광주 상무지구 유흥주점 일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무더기로 확인됨에 따른 조치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이날 오후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오후 7시를 기해 정부가 고위험 시설로 지정한 광주 시내 유흥 업소들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오는 25일 자정까지 10일 동안 집합금지 및 시설폐쇄 행정 명령을 내린다”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